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1,65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관광] 안전·쾌적한 해수욕장 위해 방역 ‘만전’
여름 휴가철을 맞아 해수욕장을 찾는 피서객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충남도가 7월 1일 완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개편안 시행에 대응해 해수욕장 방역 대책을 강화한다.충남도는 지난 1일 ‘2021년 해수욕장 관리운영 종합계획’에 따른 코로나19
김동이 기자   2021-07-08
[관광] 관광객이 뽑은 ‘충남관광 100선’에 태안 9곳 선정
충남도내 관광지를 방문했던 관광객을 대상으로 온라인 만족도 설문조사를 진행해 전국 최초로 관광객이 뽑은 ‘충남 우수 관광지 100선’에 태안은 9곳이 선정됐다.충남도는 지난달 7일부터 3주간 도내 241개 주요 관광지 대상 온라인 설문조사를 진행해 만
김동이 기자   2021-07-08
[관광] 태안해안국립공원, 취사·야영행위 한시적 허용 공고
태안해안국립공원사무소가 지난달 24일 누리집을 통해 국립공원 지역 내 23개 해수욕장에서 취사·야영 행위의 한시적 허용을 공고했다.태안해안사무소는 환경부가 당초 4개월을 시사했으나 실제로는 7월 5일부터 9월 26일까지 84일간 여름성수기 탐방객 이용
신문웅 기자   2021-07-01
[관광] ‘벌써 여름?’ 만리포해수욕장 가득 메운 텐트들
30도에 육박하는 뜨거운 한여름 날씨처럼 무더운 주말을 맞아 지난 19일 서해안의 대표 해수욕장인 만리포해수욕장에 관광객들이 지난주에 이어 대거 몰렸다. 지난 19일 오후 3시경 만리포 해수욕장 해변에는 텐트와 그늘막 수백개가 설치된 가운데 관광객 수
신문웅 기자   2021-06-25
[관광] 만리포 개장일 맞춰 불 밝히는 전망타워… ‘랜드마크’로 우뚝
내달 3일 개장… 군 직영 속 방문객 편의시설은 지역주민 참여 운영 ‘만리포니아’라 불리며 새로운 서핑 명소로 인기몰이를 하고 있는 만리포에 새로운 랜드마크가 될 전망타워가 내달 3일 만리포해수욕장 개
김동이 기자   2021-06-25
[관광] 여름꽃 향연 시작된 '청산수목원'
초여름의 무더위가 본격적으로 시작된 가운데 남면 신장리에 위치한 청산수목원에 여름꽃들이 향연을 벌이고 있다.대표적 여름 꽃인 수국이 곳곳에 총천연색을 뽑내며 만개된 가운데 수련원에 가시연을 비롯한 각종 연꽃들이 서서히 얼굴을 내밀고 있다.
신문웅 기자   2021-06-18
[관광] 내달 3일 일제 개장… 안전하고 쾌적한 해수욕장 운영 ‘준비 끝!’
만리포, 꽃지, 몽산포 등 3개 해수욕장은 드라이브스루 발열체크 부스 및 안심콜 운영 태안군 내 28개 해수욕장이 다음 달 3일 일제 개장한다. 해수욕장은 8월 15일까지 개장하며,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7
김동이 기자   2021-06-18
[관광] ‘우럭을 영목항 대표 어종으로’… 고남 요식업주들 상생 결의
올해 연말 보령해저터널 개통으로 태안군 고남면과 보령시 대천항을 잇는 국도77호선이 완전 개통되는 가운데 고남면 요식업주들이 밀려들 관광객들에 대해 선제적 대응에 나선다.고남면(면장 박동규)은 지난 4일 면사무소 회의실에서 고남면장 주관으로 영목항 내
김동이 기자   2021-06-11
[관광] 내달 3일 일제 개장하는 28개 해수욕장… 손님맞을 준비 ‘총력’
태안군이 다가오는 여름과 내달 3일 일제 개장하는 해수욕장을 찾을 관광객들의 발걸음을 맞기 위한 선제적인 대응에 나섰다.군은 지난해 코로나19 확산의 여파로 감소세에 있던 관광객 수가 2021년 2분기를 기점으로 상승세로 돌아섬에 따라 태안을 방문하는
김동이 기자   2021-06-04
[관광] 군민 범법자로 만드는 야영장 관련법 개선 여론 고조
사계절 찾는 태안반도 계절영업기간 최소 6개월로 늘려야 한다는 의견 많아 변화된 관광 패턴 태안반도는 전국 유일의 해안국립공원지역으로 지정되어 30년 가까이 특별법인 ‘자연공원법’에 의한 각종 행위 제약이 지역 주
신문웅 기자   2021-05-17
[관광] “공동체의식, 연대의식 바로 해야” 쓴소리 한 가세로 군수… 왜
“태안에서 가장 중요한 일이 해수욕장, 바다와 관련된 일인데, 해수욕장협의회가 벌써부터 구성돼 있고 공문도 사전에 보내졌음에도 기관장들이 일정을 맞추지 못하고 위임하는 것은 마뜩치못하다. 대오각성을 촉구하고 싶다. 태안에서 기관장을 하고 국가위임사무를
김동이 기자   2021-05-06
[관광] 안면도꽃박람회의 감흥을 그대로… 코로나우울 달래는 100여종 튤립 ‘활짝’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코로나우울이라는 신종 우울증까지 등장한 가운데 ‘꽃의 도시’ 태안군의 안면도에서 코로나우울을 달랠 수 있는 튤립이 만개해 상춘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일상속의 소소한 즐거움에서 오는 행복을 뜻하는 ‘휘게’를 지향하며
김동이 기자   2021-04-23
[관광] 신두리 해안사구에 한우 방목… 새로운 볼거리 생겼다
볼거리 제공에 멸종위기 야생생물 2급 소똥구리 복원까지 ‘일석이조’ 태안군이 우리나라 최대 규모의 해안사구이자 천연기념물 제431호인 ‘신두리 해안사구’의 생태환경 복원을 위해 적극 나섰다.군은 지난 14일 신두리
김동이 기자   2021-04-22
[관광] 만리포 특화개발전략 콘셉트는 ‘청춘을 품은 바다, 만리포’
바다경관, 환경생태, 서핑, 클럽, 스토리, 추억과 향수가 있는 만리포로 조성 태안군이 대표해수욕장인 만리포 해수욕장을 타 지역과 차별화된 특색 있는 해수욕장으로 만들기 위해 수립한 특화개발전략의 밑그림이 나왔다.
김동이 기자   2021-04-22
[관광] '튤립 세상'으로 변한 안면도 코리아플라워파크
당초 14일 개장예정이던 ‘2021 태안 세계튤립꽃박람회’가 지난 9일 안면도 꽃지 해변 코리아플라워파크에서 조기 개장된 가운데 코로나19로 지친 상춘객들이 각양각색의 200여종의 튤립을 감상하며 힐링하고 있다.
신문웅 기자   2021-04-15
[관광] 국도77호선 완전개통 앞두고 꽃지해변 ‘신의 한수’ 되나
‘인피니티 스튜디오’, ‘어린이분수’, ‘그늘정원’, ‘자전거공간’ 등 조성 올해 연말 국도77호선의 완전개통을 앞두고 꽃지해변이 대변신을 꾀하고 있어 ‘신의 한수’가 될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서해안 3대 낙조
김동이 기자   2021-04-15
[관광] 2021태안세계튤립꽃박람회, 9일 조기개장
당초 14일부터 5월 10일까지 열기로 했던 2021태안세계튤립꽃박람회(이하 튤립꽃박람회)가 일주일 앞당겨 9일부터 조기 개장된다.강항식 추진위원장은 “날씨가 따뜻해져 예년보다 개화가 빨라진 이유로 조기개장하게 됐다.”고 전했다.올해로 10주년을 맞이
신문웅 기자   2021-04-08
[관광] 12개 도내 자연휴양림에 139억 투입 ‘새 단장’
충남도가 안면도자연휴양림 등 12개 자연휴양림에 139억 원을 투입, 새롭게 단장한다.휴양림별 새단장은 늘어나는 산림휴양 수요에 대응하고, 코로나19로 지친 도민에 보다 쾌적한 휴양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추진됐다.구체적으로 낡은 시설에 대해 우선적으로
김동이 기자   2021-04-02
[관광] 서해안 관광지도 바꿀 해저터널 연말 개통… 태안군, 관광객 맞이할 준비 됐나
충남 보령시 대천항과 원산도를 잇는 6,927m 규모의 해저터널이 올해 연말 개통됨에 따라 이에 앞서 지난 2019년 12월 개통된 태안 고남면과 원산도를 잇는 해상교량인 ‘원산안면대교’와 이어지며 국도77호선이 완전히 개통되는 가운데 서해안의 관광지
김동이 기자   2021-03-26
[관광] 2021 태안 세계튤립꽃박람회, ‘조심스러운 개방’
하얀 달빛에 흐드러진 튤립향에 설레고, 붉은 노을에 젖어드는 튤립 꽃에 사랑과 추억이 영글어가는 곳!올해로 10주년을 맞이하는 태안 세계튤립꽃박람회가 가족, 친구, 연인 또는 혼자서 보낼 수 있는 소박하고 여유로운 시간, 일상속의 소소한 즐거움에서 오
신문웅 기자   2021-03-26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구독신청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청남도 태안군 태안읍 군청로 32, 2층(신흥빌딩)  |  대표전화 : 041)673-7762~3  |  팩스 : 041)673-7761  |  청소년보호책임자 : 편집국장 신문웅
등록일 : 2015년 12월 3일  |  등록번호 : 충남, 아00286  |  제호 : 주간 태안신문  |  발행인 : 이재인  |  편집인 : 신문웅
Copyright © 2023 태안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