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98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칼럼] [태안칼럼] 돈, 얼마나 있어야 충분 한가 - 최광환
언론인 최광환 돈, 돈 싫어하는 사람 없다. 우리가 살아가는 그 자체가 돈의 힘이니 돈 없이는 살아갈 수 없다. 그렇다. 살기위해선 돈은 필수이기에 돈을 벌기 위해 살아간다. 그렇다. ‘돈’ 없이 세상을 살아가기는 불가능하다.1960〜70
태안신문사   2017-11-22
[칼럼] [연재칼럼] 지역에서 희망을 찾자 (166) 디지털 식민지로 전락한 지역사회 -장호순
순천향대 신문방송학과 교수 장호순인터넷에 모든 것이 있고, 인터넷으로 모든 것이 해결되는 디지털 시대가 되었지만, 유독 디지털 시대에 무시당하고 외면받고 있는 것들이 있다. 바로 지역사회와 지역언론이다. 인터넷을 통해 가족과 친구는 물론이고 국내외 누
태안신문사   2017-11-15
[칼럼] [태안칼럼] 1987년의 KAL858기 폭파 조작사건은 현재진행형이다 (2) - 지요하
소설가, ‘정의평화민주 가톨릭행동’ 공동대표 지요하 신성국 신부가 KAL858기 폭파사건 진실 규명 작업에 본격적으로 뛰어든 때는 2003년이다. 그 후 국정원으로부터 직접적인 협박도 받았고, 교회 내부의 압력도 감내해야 했다. 그래도 굴하지 않고 활
태안신문사   2017-11-15
[칼럼] [태안칼럼] 인간 이해(理解) - 남제현
태안장로교회 원로목사, 태안자살방지생명지킴이협회장남제현인간이해의 저자 는 세상은 무서운 곳으로 한번 실패하면 일어서기 힘든 곳으로 사람은 이런 세상에서 누구나 열등감을 가지고 있고 동시에 우월을 추구하는 존재이다. 그래서 인간을 이해하는 것이 곧 삶의
태안신문사   2017-11-08
[칼럼] [연재칼럼] 지역에서 희망을 찾자 (165) SNS 시대의 친구관리법 - 장호순
순천향대 신문방송학과 교수 장호순사회적 동물인 인간은 누군가와 연결되어 있다는 느낌을 가질 때 편안하고 행복하다. 반대로 타인과의 연결이 끊기어 고립되면 외롭고 불안해진다. 그래서 인간에겐 가족이 무엇보다 소중하다. 추석과 같은 명절이 되면 헤어진 가
태안신문사   2017-11-01
[칼럼] [태안칼럼] 한국 공영방송과 독일의 가짜 뉴스 - 윤장렬
독일 베를린자유대학교 언론학 박사과정 윤장렬KBS와 MBC 소속 언론인들이 파업을 하고 있다. 무너진 공영방송의 신뢰를 찾고, 파행적인 회사 운영을 바로잡기 위한 방송사 직원들의 고된 싸움이다. 50여 일 넘게 진행되는 이번 파업은 지난 2009년과
태안신문사   2017-11-01
[칼럼] [태안칼럼] 돈, 돈속에 인간사, 길흉화복이 다 들어 있다는데 - 최광환
언론인 최광환나라는 일촉즉발의 안보 위기, 실업과 경제난, 극심한 국론분열까지 겹친 삼재(三災) 만도 버거운데 적폐청산이다, 정치보복이다 협치는커녕, 정권욕에 취해 정계개편 놀음에 정신이 없다. 그들은 정권장악이 중요하겠지만 국가안위와 민생은 뒷전에
태안신문사   2017-10-25
[칼럼] [연재칼럼] 지역에서 희망을 찾자 (164) 출신지와 거주지 - 장호순
순천향대 신문방송학과 교수 장호순내년 지방선거를 앞두고 지역마다 정치인들의 선거준비가 한창이다. 초선 단체장 은 재선준비에 바쁘고, 재선 단체장들은 다음 자리를 찾아 떠날 차비를 하고 있다. 그 빈 자리를 둘러싼 경쟁도 치열하다. 필자가 살고 있는 충
태안신문사   2017-10-18
[칼럼] [태안칼럼] 1987년의 KAL858기 폭파 조작사건은 현재진행형이다 (1) - 지요하
소설가, ‘정의평화민주 가톨릭행동’ 공동대표 지요하올해 2017년은 1987년 노태우의 ‘6·29선언’ 30주년이 되는 해다. 또한 KAL858기 폭파 조작사건도 30주년이 되는 해다. 대통령 직선제와 5년 단임 등을 골자로 한 노태우의 ‘6·29선언
태안신문사   2017-10-18
[칼럼] [태안칼럼] 마음의 길(道) - 남제현
태안장로교회 원로목사, 태안자살방지생명지킴이협회장남제현 인간의 길은 성공과 실패를 반복하여 간다. 세상은 건조한 사막과 같이 온갖 폭력, 경기침체, 부조리, 전쟁, 재해 등의 소식이 어두운 것뿐이다. 젊은 시대에서는 헬 조선, N포 세대라는 신조어도
태안신문사   2017-10-11
[칼럼] [연재칼럼] 지역에서 희망을 찾자 (163) 지역공동체를 파괴하는 국책사업 - 장호순
순천향대 신문방송학과 교수 장호순경북 성주군민들의 강력한 반대에도 불구하고 지난 9월 7일 국방부는 미사일 발사대 4기를 추가배치하면서 사실상 사드 미사일 배치를 완료했다.정부는 “지역주민들의 불편과 우려를 감안해 범정부 차원에서 해당 지역에 대한 적
태안신문사   2017-09-26
[칼럼] [태안칼럼] 역대 최고의 이변, 독일 총선 - 윤장렬
독일 베를린자유대학교 언론학 박사과정 윤장렬제19대 독일 연방의회 선거가 9월 24일있었다. 이는 독일 국민들의 직접선거로 690명의 독일 연방의회 하원을 선출하는 선거이다.독일 연방 대통령(현, 프랑크 발터 슈타인마이어, SPD)과 연방총리(앙겔라
태안신문사   2017-09-26
[칼럼] [태안칼럼] 경쟁밖에 모르는 교육, 뱀처럼 가난한 학생 맨발부터 문다 - 최광환
언론인 최광환교육의 목표는 아이들을 사람답게 길러 교육을 받지 않는 사람보다 행복의 폭을 넓히기 위하여 지혜롭고 슬기롭게 새로운 가치를 창조하고 민주시민의 자질을 갖추게 하는 전인교육에 있다.전 영국총리 대처는 교육부 장관 시절에 “모든 사람은 불평등
태안신문사   2017-09-20
[칼럼] [연재칼럼] 지역에서 희망을 찾자 (162) 적폐청산과 지방선거 - 장호순
순천향대 신문방송학과 교수 장호순문재인 대통령의 지지율이 70~80%대의 고공행진을 하고 있다. 심지어는 영남권에서도 문재인 지지도가 형성되고 있다고 한다. 북핵 위기와 사드 미사일 배치 등 쉽게 풀기 힘든 난제와 직면하고 있음에도 이처럼 문대통령에
태안신문사   2017-09-13
[칼럼] [태안칼럼] 세월호를 잊지 않으려는 이유 - 지요하
소설가, ‘정의평화민주 가톨릭행동’ 공동대표 지요하김형이라고 부르겠습니다. 나는 당신의 이름과 사는 곳을 정확히 모르지만, 성씨가 김씨였던 것은 어렴풋이 기억할 수 있습니다. 지난 6월 강원도 화천군 진동면 오음리 ‘파월교육대’ 유적지를 견학하고 돌아
태안신문사   2017-09-13
[칼럼] [태안칼럼] 안보 불감증(不感症) - 남제현
태안장로교회 원로목사, 태안자살방지생명지킴이협회장남제현평안하게 안전한 삶은 개인이 되었던 나라가 되었던 바라는 소원이다. 그런데 우리의 삶이 정치, 경제, 문화의 삶이 항상 불안하기 때문에 결코 안일하게 살아갈 수 없다. 평안은 내적인 마음의 평온이며
태안신문사   2017-09-06
[칼럼] [연재칼럼] 지역에서 희망을 찾자 (161) 청년실업과 지역사회 - 장호순
순천향대 신문방송학과 교수 장호순지난 8월 초 서울지역 교육대학 재학생들이 서울시 교육청에서 항의시위를 벌였다. 내년도 서울시 초등교사 임용인원이 올해 846명에 비해 크게 줄어든 105명으로 발표된 직후였다. 그만큼 교대 졸업생들의 취업이 어려워진
태안신문사   2017-08-30
[칼럼] [태안칼럼] 지역 신문과 디지털 - 윤장렬
독일 베를린자유대학교 언론학 박사과정 윤장렬디지털에 대한 논의는 언론학계는 물론 한국 사회 전체가 이미 상당부분 그리고 다양한 관점에서 이야기하고 있다. 거의 모든 지역 신문에서도 인터넷 홈페이지를 운영하며, 지면 보도와 함께 인터넷 신문을 제공하고
태안신문사   2017-08-30
[칼럼] [태안칼럼] 험악한 세상 ‘편안히 살려면’ 배려, 배려부터 - 최광환
언론인 최광환이 세상을 어떻게 보느냐에 따라 달라지는 두 개의 시각. 긍정과 부정 그리고 희망과 성장 아니면 절망과 쇠퇴로 보는 거다. 시인의 눈으로 보면 천사의 눈으로 보듯이 삼라만상은 활기차고 아름다워 보일 것이고, 사학자가 역사의 눈으로 본다면
태안신문사   2017-08-23
[칼럼] [연재칼럼] 지역에서 희망을 찾자 (160) 지역언론이 필수적인 시대 - 장호순
순천향대 신문방송학과 교수 장호순지난 7월 16일 지역에 물난리가 났음에도 아랑곳 하지 않고, 국민세금으로 버젓이 해외여행을 떠난 충북도의원들에 대한 비난보도가 쏟아졌다. 지역언론의 최초 보도를 전국언론이 받아 보도하면서, 해당 의원들은 졸지에 전국적
태안신문사   2017-08-16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구독신청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청남도 태안군 태안읍 군청로 32, 2층(신흥빌딩)  |  대표전화 : 041)673-7762~3  |  팩스 : 041)673-7761  |  청소년보호책임자 : 편집국장 신문웅
등록일 : 2015년 12월 3일  |  등록번호 : 충남, 아00286  |  제호 : 주간 태안신문  |  발행인 : 박철규  |  편집인 : 신문웅
Copyright © 2019 태안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