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9,84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사회] 세이프 카페 ‘安단테’ 최초 운영에 들어간 태안화력의 변화는?
일용직 노동자 휴게 공간 마련... 태안화력 "노동자 안전 위해 더욱 노력할 것" "30도가 넘는 무더위에 지칠 때 생수 한 병, (빙과류) 하드 하나를 시원한 곳에서 먹으며 잠시 꿀맛 같은 휴식을 취할 수 있는
신문웅 기자   2021-07-01
[사회] 태안우리신협, 김기철 부장 보이스 피싱 피해 막아
태안우리신협(이사장 이철원) 김기철 부장의 노력으로 한 조합원의 3천만원의 보이스피싱 피해를 막은 가운데 태안경찰서장은 감사장을 전달했다.김 부장은 지난달 18일 오전 근무 중 70대 후반의 한 조합원이 방문하여 배우자의 병원비로 사용한다며 정기 예탁
신문웅 기자   2021-07-01
[사회] 충남경찰, ATV 대여업체 법규위반행위 합동 지도·단속
태안지역에서 가드레일 들이받고 사망사고 발생하기도 태안지역 도로변과 국립공원지역에서 ATV 레저용 사륜오토바이가 위험스럽게 운행되고 있다는 지적에 대해 충남경찰청은 여름 휴가철을 맞아 레저용 4륜 오토바이(ATV)
신문웅 기자   2021-07-01
[사회] 안흥외항 화재선박 23척 인양사업 마무리… 화재 이후 87일만
지난 3월 화마가 덮치면서 침몰했던 근흥면 안흥외항 화재선박 23척에 대한 인양사업이 모두 마무리됐다.하지만, 침몰어선 4척의 인양만을 남겨둔 상황에서 지난 3일 발생했던 손도끼 위협 사건은 현재 경찰에서 피해자와 피의자 조사를 마친 후 보강 수사 중
김동이 기자   2021-06-25
[사회] 구멍 난 양심
태안군민의 휴식처인 냉천골에 사방댐이 설치된 가운데 댐에 고인 물이 통수되지 못하고 갇혀 있어 오염되고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또한, 냉천골 인근에 설치돼 있는 정자에서는 불 피운 흔적도 발견되는 한편, 바닥이 불에 태워져 구멍이 난 모습으로 방치되고
김동이 기자   2021-06-25
[사회] 만대 삼형제 바위서 밀물에 고립된 20대 구조
태안해양경찰서(서장 성창현)는 지난 19일 오전 10시 41분쯤 이원면 만대 삼형제 바위에서 “낚시하다 밀물에 갇혔다”는 전화신고를 받고 벌말 구조정을 급파해 20대 손 아무개 씨를 무사히 구조했다고 밝혔다. 손 씨는 이른 아침 5시경 도착해 갯바위
김동이 기자   2021-06-25
[사회] [이거봐] 레저용 오토바이, 도로변 운행 ‘아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주말이면 태안반도를 찾는 관광객들이 대폭 늘어나면서 통행량도 더불어 급증하는 가운데 레저용 오토바이들이 국도와 주요 지방도, 군도에서 위험스럽게 운행되고 있어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는 지적이 커지고 있다. 실제로 한 주민이 보내온
신문웅 기자   2021-06-25
[사회] 소원길 해안도로 금계국 활짝 피어
초여름에도 불구하고 30도 이상의 한 여름 날씨를 보이는 가운데 지난 주말 소원면 의항리와 원북면 신두리 해안도로 변인 방근제 제방에 금계국이 활짝 피어 장관을 이루고 있다.
신문웅 기자   2021-06-25
[사회] 태안해경, 여러 가지 위반 사항 수사 중... 태안군, 결과 통보 오면 행정처분할 터
태안군 소원면 소근진에 있는 전국 최대 규모의 육상 양식장인 S양식장에 대한 불법 논란이 몇 년째 이어지는 가운데 태안해양경찰서(서장 성창현)가 최근 수사에 돌입한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태안해경 관계자에 따르면 “S양식장에서 불법이 저질러진다는 진정이
신문웅   2021-06-18
[사회] 낚시 중 천리포 닭섬에 고립된 20대 남성 2명 구조
태안해양경찰서(서장 성창현)는 지난 13일 오후 2시 46분께 소원면 천리포 인근 닭섬에서 “낚시하다 밀물에 갇혔다”는 전화신고를 받고 모항파출소 구조정을 보내 20대 남성 2명을 무사히 구조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오전 11시에 낚시하러 섬에 들어갔다
김동이 기자   2021-06-18
[사회] 낚시바늘 삼킨 갈매기야, 미안하다
낚시객들이 무심코 버린 낚시바늘을 삼킨 갈매기가 고통 받는 모습이 포착돼 안타까움을 주고 있다.지난 10일 오전 11시30분경 태안군 소원면 의항리 태배해변에서 해루질을 하던 한 주민은 고통스런 소리를 내는 갈매기를 발견했다. 자세히 보니 갈매기 부리
신문웅 기자   2021-06-18
[사회] 충남 경찰, 해외 전화금융사기단 총책 검거
충남경찰청(반부패·경제범죄수사대)는, 중국 연태에서 조선족과 공모하여 전화금융사기단을 조직하고 콜센터 운영 자금 및 국내에서 피싱책을 모집하여 제공한 전화금융사기단 총책 A씨(47세,남)을 검거 구속했다고 밝혔다.지난번 하위 조직원 14명을 순차적으로
신문웅 기자   2021-06-18
[사회] ‘걷고 싶은 거리’가 교통체증으로 ‘상급정체 구간’이 된 사연
동서시장 일원화로 전통시장의 활성화를 꾀하기 위해 조성한 ‘걷고 싶은 거리’가 상습정체 구간으로 변질되고 있다.특히, ‘걷고 싶은 거리’ 양쪽 인도를 구분하기 위해 설치한 화단으로 차량 통행로가 좁아졌음에도 불구하고 차로 양쪽에는 불법 주정차량들이 단
김동이 기자   2021-06-11
[사회] 공무원에게 손도끼 휘둘렀다가… 신진도 화재어선 선주 ‘피소’
근흥면 안흥외항(신진도) 화재 후 훼손된 어선을 인양하는 과정에서 피해 선주가 현장을 감독하는 공무원에게 불만을 토로하던 중 손도끼를 휘두르는 일이 발생했다.사건은 지난 3일 오후 발생했다. 지난 4월 30일 피해어선 31척 중 침몰·전소된 23척의
김동이 기자   2021-06-11
[사회] 옥파 이종일 선생 생가지서 제66회 현충일 추념행사 ‘엄수’
일요일이었던 지난 6일 제66회 현충일을 맞아 오전 9시 50분부터 원북면에 소재한 독립운동가 옥파 이종일 생가지 인근의 충령사에서 태안군이 주관하는 추념식 행사가 엄수됐다.코로나19 야외방역 및 엄숙한 분위기 속에서 진행된 이날 추념식에는 태안군보훈
김동이 기자   2021-06-11
[사회] 올해 첫 SFTS 환자 발생… 예방수칙 당부
남도는 도내에서 올해 첫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환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도는 이에 따라 야외활동 시 긴 옷 착용 및 외출 후 목욕 후 옷 갈아입기 등 예방수칙을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도에 따르면 이번 SFTS 환자는 도내 거주하는 60
김동이 기자   2021-06-11
[사회] 허베이조합 태안지부, 장학생 선발 한다
올해부터 본격적인 사업에 돌입하는 허베이사회적협동조합 태안지부가 첫 사업으로 어장환경 복원사업의 일환으로 전복, 우럭, 바지락, 해삼에 대한 수산종자 매입방류 사업에 대한 입찰공고를 한 가운데 허베이장학사업 추진을 위한 장학생 선발에 나선다.허베이조합
김동이 기자   2021-06-11
[사회] ‘상습가뭄피해’ 송현지구 농민들이 농어촌공사 찾아간 까닭
“그동안 가뭄 피해는 있었어도 염해 피해는 없었는데 수문 인근 두 농가는 염수가 넘쳐 농사를 망치게 됐다. 수문 건설 당시 농민들이 수차례 건의했는데도 농어촌공사가 밀어붙이기식으로 거꾸로 수문을 만들어 염수 피해까지 입게 됐다. 더군다나 (염수를 바다
김동이 기자   2021-06-04
[사회] 군-경 공조로 50대 해루질객 구조… 군 해안초소서 고립자 발견
주말이었던 지난달 29일 새벽 1시 17분쯤 소원면 파도리 인근에서 갯벌활동 중 방향을 잃고 갯바위에 고립된 50대 A씨가 군과의 공조협력으로 태안해경에 구조됐다.태안해경에 따르면 A씨는 앞선 28일 밤 10시경 직장동료 2명과 현지에 놀러와 서로 다
김동이 기자   2021-06-04
[사회] 연락두절 70대, 결국 모항 인근 해상서 숨진 채 발견
인근 해상 지나던 레저보트가 발견… 태안해경, 정확한 사망 경위 등 파악 해루질과 갯바위 낚시 등 레저행위를 즐기기 좋은 날씨가 이어지면서 레저객들이 태안반도를 찾는 가운데 지난 주말 사고도 잇따랐다.
김동이 기자   2021-06-04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구독신청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청남도 태안군 태안읍 군청로 32, 2층(신흥빌딩)  |  대표전화 : 041)673-7762~3  |  팩스 : 041)673-7761  |  청소년보호책임자 : 편집국장 신문웅
등록일 : 2015년 12월 3일  |  등록번호 : 충남, 아00286  |  제호 : 주간 태안신문  |  발행인 : 이재인  |  편집인 : 신문웅
Copyright © 2022 태안신문사. All rights reserved.